사이트 검색 입력
친구가 있으면 좋겠어 글 : 러셀 에이토 그림 : 러셀 에이토 번역 : 헤더 출판사 : 에듀앤테크 / 36쪽 발행일 : 2022-01-04

“나는 친구가 없어. 너무 외로워.”
갈라고원숭이는 친구를 찾아 나섰지만, 동물들은 저마다의 이유로 친구가 되어 주지 않았어요. 갈라고원숭이는 친구를 찾을 수 있을까요?

외로운 갈라고원숭이가 친구를 찾아 나섰어요. “나랑 친구 할래?” 갈라고원숭이가 처음 만난 기린에게 물었어요. 하지만 기린은 갈라고원숭이가 너무 작다며 거절했지요. 그다음에 만난 두꺼비도, 얼룩말도 자신과 모습이 다른 갈라고원숭이랑 친구 하지 않으려고 했어요. 실망한 갈라고원숭이 앞에 무시무시한 사자가 나타났어요. 갈라고원숭이는 친구를 찾을 수 있을까요? 친구가 되기 위해선 무엇이 필요할까요?

『친구가 있으면 좋겠어』는 친구를 찾는 갈라고원숭이와 초원 동물들을 통해 진정한 친구가 무엇인지, 친구를 사귀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 보여 주는 그림책입니다. 친구는 겉모습을 보고 고르는 게 아니에요. 책을 읽으면 진정한 친구가 무엇인지 생각해 보게 될 거예요.

출판사 리뷰

아이들은 친구를 찾는 갈라고원숭이에게 공감할 거예요. 친구에 대해 생각해 보게 하는 재미있는 이야기 - kirkus Review

친구가 되기 위한 조건이 있을까요?

외로운 갈라고원숭이는 친구를 찾고 있었어요. 초원을 돌아다니며 많은 동물을 만났지만, 동물들은 제각각의 이유를 들며 갈라고원숭이의 친구가 되어 주지 않았어요. 키가 작아서, 꼬리가 있어서, 줄무늬가 없어서……. 하지만 조건을 걸어 사귀는 게 진정한 친구일까요? 『친구가 있으면 좋겠어』는 친구가 무엇인지, 친구를 사귀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 생각해 보게 해요. 공통점이라곤 하나도 없는 사자와 갈라고원숭이도 친구가 될 수 있답니다.

‘외로움’은 어떤 감정일까요?

첫 장면에서 갈라고원숭이가 크고 커다란 눈으로 정면을 슬프게 바라봐요. 혼자 서 있는 갈라고원숭이는 누가 봐도 외로워 보이지요. 갈라고원숭이가 친구를 찾아 나서는 여정을 보고 ‘외롭다’는 게 어떤 기분인지 함께 이야기 나눠 보세요. 부정적인 감정을 해소하기 위해서는 먼저 자기 마음을 돌아보고 어떤 감정인지 깨달아야 하지요. 외로운 마음을 어떻게 하면 좋을지 아이와 이야기하다 보면 자기 마음을 알고, 부정적인 감정을 다스리는 방법을 알게 될 거예요.

그림작가
러셀 에이토
옮긴이
헤더
댓글쓰기
댓글보기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모든 그림들은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작가의 허락없이 일부 또는 전체를 변형, 복사하여 사용할 수 없습니다. 어떠한 경우에도 예외는 없습니다. 개인홈피나 블로그로 그림을 퍼갈 경우 법적인 조치로 대응하겠으니 한작품 한작품 작가의 저작권을 지켜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 양도계약을 하지 않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