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스마트맨 글 : 박서영 그림 : 박서영 출판사 : 북극곰 / 120쪽 발행일 : 2020-08-28

이루리 볼로냐 워크숍 기획 그래픽노블
스마트폰이 툭 떨어지는 순간,
스마트하던 일상이 와그작 깨진다!

어느 날, 한 소년이 길을 가다가 스마트폰을 떨어뜨립니다. 소년은 스마트폰이 깨졌을까 봐 조마조마하며 스마트폰을 줍지요. 하지만 다행히 스마트폰은 무사했어요. 그런데 화장실에서 거울을 보는 순간, 소년은 기절초풍을 하고 마는데... 과연 소년에겐 무슨 일이 일어난 걸까요? 『스마트맨』은 웃기면서도 독특하고, 독특하면서도 자꾸자꾸 보고 싶은 신개념 그래픽노블입니다.

출판사 리뷰

스마트폰이 툭 떨어진다면?

스마트한 일상을 살아가는 한 소년이 있었습니다. 여느 때와 다름없이 주머니에 스마트폰을 넣고 어디론가 걸어갑니다. 그런데, 갑자기 스마트폰이 주머니에서 삐져나와 툭 떨어집니다. 순간 소년의 머릿속이 복잡합니다. ‘스마트폰이 깨졌으면 어떡하지?’ 덜덜덜 떨리는 손으로 스마트폰을 줍는데, 스마트폰은 상처 하나 없이 깨끗합니다. 소년은 한시름 놓고 다시 길을 걸어가다가 오줌이 마려워 화장실에 갑니다. 볼일을 마치고 거울을 보는 순간, 믿을 수 없는 일이 일어났습니다. 소년은 깜짝 놀라 화장실을 뛰쳐나와 전속력으로 달리기 시작하는데, 점점 더 무시무시하고 끔찍한 일들이 벌어집니다. 과연 소년은 스마트한 하루를 보낼 수 있을까요?

코믹하고 섬뜩한 서스펜스 그래픽노블

『스마트맨』은 스마트한 일상을 살던 한 소년의 기막힌 하루를 그린 그래픽노블입니다. 지금은 스마트폰 하나만 있으면 뭐든지 다 되는 세상입니다. 외출할 때에도 다른 건 몰라도 스마트폰은 꼭 챙깁니다. 그래야 오늘 하루도 스마트하게 살 수 있으니까요. 그런 스마트폰이 툭 떨어져 깨진다면 어떨까요? 아마 가슴이 콩닥콩닥 온몸이 덜덜덜 떨릴 겁니다. 박서영 작가는 스마트폰으로 인한 일상의 균열과 공포감에 휩싸인 소년의 심리를 코믹하고 스릴 넘치게 그려냈습니다.

이 이야기는 어느 날의 악몽에서 시작되었습니다.
‘나’라는 존재가 산산조각 나는 공포스러운 꿈이었지만,
한편으로는 누군가에게 꼭 보여 주고 싶은 꿈이기도 했습니다.
우스우면서도 괴상하고, 벗어나고 싶으면서도 매혹 당할 수밖에 없는
그날의 그 꿈의 분위기는 오랫동안 내 기억 속에 남아 있습니다.
_박서영 작가의 말

이루리 볼로냐 워크숍 기획 그래픽노블

“스마트한 시대에 전혀 스마트하지 않은 인간의 상태에 관한, 아주 발칙한 상상!”
-이루리(작가/북극곰 편집장)

박서영 작가는 [이루리 볼로냐 워크숍]에서 이루리 편집장과 함께 그래픽노블 『스마트맨』을 만들었습니다. 박서영 작가는 자신만의 발칙한 상상을 오랜 시간 갈고 다듬어서 정말 독특하고 기발한 그래픽노블을 완성했습니다. 『스마트맨』은 분명 많은 독자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 것입니다. 그리고 그 놀람은 분명 예술의 중요한 효능 가운데 하나입니다. 그 놀라움을 너머 작가와 독자는 만나고 공감할 테니까요. 온 세상을 놀라게 만들, 개성 만점 일러스트레이터 박서영 작가를 주목해 주세요!

그림작가
박서영
댓글쓰기
댓글보기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모든 그림들은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작가의 허락없이 일부 또는 전체를 변형, 복사하여 사용할 수 없습니다. 어떠한 경우에도 예외는 없습니다. 개인홈피나 블로그로 그림을 퍼갈 경우 법적인 조치로 대응하겠으니 한작품 한작품 작가의 저작권을 지켜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 양도계약을 하지 않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