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짧은 귀 토끼 글 : 다원시 그림 : 탕탕 번역 : 심윤섭 출판사 : 고래이야기 / 42쪽 발행일 : 2020-05-20

콤플렉스와 장애를 대하는 긍정적인 자세

우리는 콤플렉스나 장애를 극복하고 성공한 사람들의 이야기에 감동을 받습니다. 그런데 신체적 단점이나 장애를 인정하고 자신만의 재능을 찾아 발전시키는 건 가능하지만 치료하거나 고치는 건 불가능한 일이라는 걸 흔히들 간과하지요. 이 책의 주인공인 동동이도 자신의 콤플렉스인 ‘짧은 귀’를 길게 만드는 데에는 결국 실패합니다. 대신 자신의 재능을 갈고 닦아 세상의 일원으로서 당당히 자신의 자리를 만들어냅니다.

『짧은 귀 토끼』는 자신의 콤플렉스를 마음으로 받아들이고 자신만의 재능을 찾아 떳떳하게 성장하는 어린 토끼의 이야기를 그린 책입니다. 장애나 콤플렉스로 의기소침해 하는 어린 친구들에게 자기 꿈을 찾아 노력하면 장애나 콤플렉스는 별 문제가 되지 않을 수도 있다는 걸 보여줍니다. 세상 모든 아이들이 자신만의 방식으로 멋지게 성장하길 바라는 마음과 응원을 담은 책입니다.

출판사 리뷰

『미운 오리 새끼』보다 면저 읽어야 할 그림책

‘미운 오리 새끼’나 ‘신데렐라’ 이야기 아시죠? 힘든 현실을 이겨내고 행복을 찾아가는 이야기들 중 대표작입니다. 그런데 ‘미운 오리 새끼’나 ‘신데렐라’ 이야기를 포함한 대부분의 고전들에서 주인공은 언제나 외부의 도움이나 태생적 요인으로 행복을 찾게 됩니다. ‘설사 자신이 세상에서 환영을 받지 못한다 하더라도 조용히 참고 견디면 언젠가 행복이 찾아올 것’이라는 수동적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는 것이지요. 지배계급의 이데올로기를 전파하기 위해 만들어졌든 아니면 순진한 반성론을 토대로 만들어지고 수정이 가해져 전해졌든지 간에, 이런 동화들의 영향력은 지금까지도 막강합니다. 이와는 달리 『짧은 귀 토끼』의 주인공인 동동이는 긍정적이고 적극적이에요. 여러 번의 실패에도 굴하지 않고 자신의 의지를 굳건히 하지요. 스스로 목표를 세우고 그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계획대로 실행해 나갑니다. 바로 이 부분이 고전들의 한계를 넘어설 수 있는 힘이자 이 그림책이 가지는 미덕입니다.

콤플렉스를 극복하는 유쾌한 이야기

이 그림책에서 동동이는 결국 자신의 콤플렉스인 짧은 귀를 길게 만들지는 못해요. 대신 자신이 노력하는 와중에서 얻게 된 소중한 경험들 중 하나인 빵 만들기를 통해 자신의 재능을 키워가지요. 아이들은, 물론 성인도 마찬가지지만, 저마다 하나쯤 콤플렉스를 갖기 마련이지요. 작은 키, 못생긴 얼굴, 뚱뚱한 몸, 소심한 성격 등. 친구들의 놀림을 받을 땐 자신의 그런 점이 더욱 싫어지고 부끄럽기만 해요. 그렇다고 언제까지 의기소침해서 지낼 수는 없겠지요. 이 그림책은 아이들에게 동동이처럼 끊임없이 노력하면 자신의 단점을 물리치고도 남을 장점을 발견하게 될 것이란 메시지를 자연스럽게 전해줍니다.

또한 이 그림책은 부모님들에게도 유의할 사항을 알려주고 있어요. 뭐니뭐니해도 어린 시절에는 부모님 이야기나 태도가 제일 중요하죠. 평소 아이가 어떤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는지 주의 깊게 살펴주어야 하고,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다면 그 부분을 보듬어 주어야 해요. 외모에 대한 불만은 외모 그 자체에서 생기는 게 아니라, 외모를 바라보는 그 사람의 마음에서 생기는 거잖아요. 부모님이 먼저 아이가 불만을 느끼는 그 부분을 사랑해 주고 보듬어 준다면 아이의 불만도 점차 누그러질 거예요. 동동이 엄마가 그랬던 것처럼 아이의 짧은 귀에 입 맞추며, 그 짧은 귀가 너무 귀엽고 사랑스러워 뽀뽀를 하지 않을 수 없다고 속삭여 주는 거죠.

기발한 상상력과 재미로 아이들을 사로잡은 그림책

대만의 세계적인 일러스트레이터인 탕탕은 아들 토토를 얻었을 때 친구이자 작가인 다원시로부터 ‘짧은 귀 토끼’ 이야기를 선물로 받았습니다. 한동안 그림책 작업을 하지 않은 상태였지만 이야기가 주는 강렬함에 다시 그림을 그리게 되었습니다. 주인공의 모습은 물론이고 풀 한 포기까지도 어떻게 표현해야 할지를 고민하며 그렸습니다. 간신히 다섯 장의 그림을 그렸지만 다른 작업들로 인해 중단해야 했습니다. 다시 작업을 시작하려 할 때 탕탕의 아들은 더 이상 아이가 아니었습니다. 그렇지만 아이의 성장을 지켜보았기에 처음 시도했을 때엔 느낄 수 없었던 영감이 샘솟았습니다. 이미 그렸던 다섯 장의 그림을 버리고 새롭게 그려나갔습니다.

『짧은 귀 토끼』는 아크릴 안료를 사용하여 유화의 부드러운 효과를 살렸습니다. 부드러운 필치로 어린 토끼 동동이의 일거수일투족을 표현했습니다. 모자를 쓰고 부끄러워하는 모습, 케이크를 만들 때의 진지한 표정 등. 따뜻하고 유머러스하면서도 긴박한 흐름의 이야기와 조화를 이루는 장면들은 마치 영화를 보는 듯한 착각에 빠지게 합니다. 독자는 어느 순간 동동이와 함께 상상하고, 귀를 길쭉하게 만들려고 갖가지 방법을 시도하고, 부엌에서 함께 희망의 빵을 굽고, 광활한 초원에서 독수리의 공격을 피하게 될 것입니다. 탕탕은 다양한 구도와 색조를 통해 재미있고 짜임새 있는 희극처럼 긴장감을 조성해 냈습니다.

글작가
다원시
그림작가
탕탕
옮긴이
심윤섭
댓글쓰기
댓글보기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모든 그림들은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작가의 허락없이 일부 또는 전체를 변형, 복사하여 사용할 수 없습니다. 어떠한 경우에도 예외는 없습니다. 개인홈피나 블로그로 그림을 퍼갈 경우 법적인 조치로 대응하겠으니 한작품 한작품 작가의 저작권을 지켜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 양도계약을 하지 않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