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복서 글 : 하산 무사비 (Hassan Moosavi) 그림 : 하산 무사비 (Hassan Moosavi) 번역 : 이승민 출판사 : 고래뱃속 / 38쪽 발행일 : 2020-03-16

수상작

2019 BIB상 대상

어느 복서의 이야기

한 복서가 있다. 그에겐 많은 것들을 부수어 버릴 수 있는 힘이 있다. 사람들은 그런 힘을 가진 그를 좋아했다. 하지만 이것저것 가리지 않고 힘을 사용하다 보니 그의 주변에는 남아 있는 게 없다. 무엇이든 주먹으로 치고 다니면서 모든 걸 파괴했기 때문이다. 그런 그를 사람들은 더 이상 좋아하지 않는다. 혼자 남은 그는 닳고 낡은 권투 장갑을 바라보며 생각에 잠긴다. 그리고 자기가 가진 힘을 사용하는 것에 대해 고민하기 시작한다.

『복서』는 라가치상, 안데르센상과 함께 ‘세계 3대 그림책 공모전’으로 꼽히는 브라티슬라바 일러스트레이션 비엔날레(BIB)에서 2019 그랑프리 대상을 수상한 작품이다. 이 책은 아랍 에미리트에서 주최하는 ‘2018 샤르자 어린이 독서 축제(Sharjah Children’s Reading Festival)’에 전시되었고, 독일 뮌헨 국제 청소년 도서관의 언어 전문가들이 선별하는 ‘2018 화이트 레이븐(The White Ravens)’ 목록에 선정되기도 하였다. 아랍과 유럽을 넘어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아름다운 일러스트를 감상하며 작가 하산 무사비가 우리에게 던지는 메시지를 만나 보자.

출판사 리뷰

2019 BIB 그랑프리 대상 수상작!
2018 The White Ravens 선정도서!
한 복서의 이야기를 통해 전하는,
힘을 지혜롭게 사용하는 방법!

어느 복서의 이야기

한 복서가 있다. 그에겐 많은 것들을 부수어 버릴 수 있는 힘이 있다. 사람들은 그런 힘을 가진 그를 좋아했다. 하지만 이것저것 가리지 않고 힘을 사용하다 보니 그의 주변에는 남아 있는 게 없다. 무엇이든 주먹으로 치고 다니면서 모든 걸 파괴했기 때문이다. 그런 그를 사람들은 더 이상 좋아하지 않는다. 혼자 남은 그는 닳고 낡은 권투 장갑을 바라보며 생각에 잠긴다. 그리고 자기가 가진 힘을 사용하는 것에 대해 고민하기 시작한다.

『복서』는 라가치상, 안데르센상과 함께 ‘세계 3대 그림책 공모전’으로 꼽히는 브라티슬라바 일러스트레이션 비엔날레(BIB)에서 2019 그랑프리 대상을 수상한 작품이다. 이 책은 아랍 에미리트에서 주최하는 ‘2018 샤르자 어린이 독서 축제(Sharjah Children’s Reading Festival)’에 전시되었고, 독일 뮌헨 국제 청소년 도서관의 언어 전문가들이 선별하는 ‘2018 화이트 레이븐(The White Ravens)’ 목록에 선정되기도 하였다, 아랍과 유럽을 넘어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아름다운 일러스트를 감상하며 작가 하산 무사비가 우리에게 던지는 메시지를 만나 보자.

아버지, 어머니가 들려주는
‘힘’에 대한 이야기

『복서』는 무엇이든 쉽게 파괴할 수 있는 힘을 가진 주인공이 자신의 힘을 어디에 사용해야 할지를 깨닫는 과정을 그려낸 그림책이다. 주인공이 생각 없이 주먹을 휘두를수록 그의 주변의 것들은 점점 사라지고 작아져 주인공은 더 외로운 존재가 된다. 그는 이 힘을 어떻게 사용해야 하는 걸까? 주인공은 아버지가 남겨준 권투 장갑을 바라보며 아버지가 왜 그에게 주먹으로 치는 법을 가르쳐 주었는지, 또 이 힘은 어디에서 온 것인지에 대해 고민한다. 그리고 이전에는 생각해 보지 않았던 질문들을 던지고, 과거의 기억에서 ‘힘을 사용하는 법’에 대한 답을 찾는다. 그 답은 아버지가 물려준 권투 장갑에 그려진 하트 모양에 있었다. 어머니가 장갑 위에 새겨 둔 하트는, 힘을 어디에 사용하는지를 알고 싶다면 ‘사랑’에 대해 알아야 한다는 걸 암시한다.

결국 주인공은 자기가 가진 힘을 어떻게 사용해야 하는지를 깨닫는다. 그를 둘러싼 세계를 사랑의 마음으로 바라보며 세상과 이웃을 향해 그의 주먹을 움직인다. 이 이야기는 우리가 살면서 갖게 되는 가치관에도 적용될 수 있다. 우리의 삶이 어디로 나아가야 할지 방향을 정하는데 필요한 건 세상과 생명에 대한 사랑이라고 이 이야기는 말한다. 세상에 대한 사랑의 마음 없이 우리가 나아갈 방향을 찾아간다는 건, 어쩌면 주인공이 휘두르는 주먹처럼 누군가를 위협하고 파괴할 수 있는 생각 없는 행동이 될지도 모른다. 그렇게 작가는 이번 작품을 통하여 사람들의 삶 속에 사랑이 자리 잡고, 평화로운 세상을 희망한다.

미래로 이어지는 사랑과 평화의 메시지

자신을 둘러싼 세상에 ‘사랑’이 스며든 그는 이전과는 다른 삶을 살아간다. 어부들을 위해서 주먹으로 바다를 평온하게 만들고, 이웃들을 위해 산에 터널을 만든다. 농부가 땅을 편하게 갈도록 주먹으로 땅을 치고, 제빵사가 반죽을 쉽게 하도록 그의 힘을 사용한다. 예전과 똑같이 주먹을 휘두르지만… 자기 주변의 세상은 이전과 다르다. 자연과 환경이 안전하게 유지되고 이웃들 삶에 풍성함이 넘친다. 장갑에 있는 하트가 그의 마음에 새겨지자, 혼자 남겨졌던 그의 삶이 누군가와 함께 하는 삶으로 변한다. 그리고 어느 날 한 아이가 나타나 그에게 ‘주먹으로 치는 법’을 가르쳐 달라고 한다. 주인공은 아이에게 아버지와 어머니로부터 배운 사랑과 평화의 메시지를 전한다. 그리고 그 소중한 깨달음을 아이에게 전하며 힘껏 주먹을 뻗는다.

독특한 감성을 느낄 수 있는,
이란에서 온 그림책

『복서』는 2019년 BIB 그랑프리 대상에 선정된 그림책이다. 2018년에는 아랍 에미리트에서 주최하는 ‘샤르자 어린이 독서 축제(Sharjah Children’s Reading Festival)’의 전시에 등장한 작품이기도 하며, 독일 뮌헨의 ‘화이트 레이븐(The White Ravens)’ 선정도서이기도 하다.

이란 일러스트레이터인 하산 무사비는 이 책에서 과감한 장면 구성과 다양한 색채로 볼거리를 많이 제공한다. 아랍 문화권 특유의 색채와 디자인을 담고 있는 건축물과 패턴을 이용한 그림들은 각각의 장면마다 심오하면서도 역동적인 느낌을 선사한다. 그리고 무엇보다 권투 장갑 위에 새겨진 하트 모양의 그림을 통해 전해오는 감동은 이 책을 보는 사람들이 사랑과 평화의 길로 한 걸음 나아가도록 안내한다.

그림작가
하산 무사비 (Hassan Moosavi)
옮긴이
이승민
댓글쓰기
댓글보기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모든 그림들은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작가의 허락없이 일부 또는 전체를 변형, 복사하여 사용할 수 없습니다. 어떠한 경우에도 예외는 없습니다. 개인홈피나 블로그로 그림을 퍼갈 경우 법적인 조치로 대응하겠으니 한작품 한작품 작가의 저작권을 지켜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 양도계약을 하지 않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