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어린이 마음 시툰 : 갑자기 인기 짱 글 : 안병현 그림 : 안병현 출판사 : 창비 / 168쪽 발행일 : 2019-12-25

“웹툰과 시의 찰떡 만남
시를 읽는 가장 재밌는 방법, 마음 시툰!”
『어린이 마음 시툰 : 갑자기 인기 짱』은 김용택 시인이 교과서 수록 시를 비롯하여 어린이들이 읽으면 좋을 시를 선정하고 안병현 작가가 시와 관련한 어린이들의 경험과 생각을 녹인 웹툰을 그려, 시와 웹툰을 함께 담은 책이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에서 지원하는 ‘2019 다양성만화 제작 지원 사업’ 선정작으로, 작품성을 먼저 인정받았다.
봉긋봉긋 머리의 흥 많은 주인공 조이는 친구들과 함께 오늘도 설레는 모험을 떠난다! 매일 평범하게 지나쳤던 일에서도 보물을 찾으려는 조이는, 나무 아파트에서 시원하게 수영하고 배고플 땐 음식 뽑기 기계로 달려가 줄을 서기도 한다. 친구들을 끌어들이는 멋진 일을 매일매일 만드는 조이를 만나 보자.

출판사 리뷰

김용택 시인이 추천한 시를 만화 작가들이 그린 웹툰으로 읽는다, 어린이 마음 시툰 시리즈 출간!

‘어린이 마음 시툰’ 시리즈(총 3권)는 김용택 시인이 교과서 수록 시를 비롯하여 어린이들이 읽으면 좋을 시를 선정하고 만화 작가들이 그 시에 어린이들의 경험과 생각을 녹인 웹툰을 그려, 시와 웹툰을 함께 담은 책이다. 이 시리즈는 단순히 시의 내용을 그림으로 옮긴 것이 아니라 만화 작가가 시를 해석하고 재구성한 내용을 만화로 그려 낸 것이 특징이다. 이미지에 익숙한 어린이들이 시를 친근하게 생각하고 더욱 재미있고 폭넓게 감상함으로써, 시를 읽는 새로운 방법을 만날 수 있다. 시리즈 가운데 소복이 작가(『소년의 마음』, 『애쓰지 말고, 어쨌든 해결』 등 지음)의 『우리 둘이라면 문제없지』와 박근용 작가(『레인북』 등 지음)의 『스트라이크는 내게 맡겨』는 2020년 1월 중에 출간될 예정이다.

안병현 작가의 『갑자기 인기 짱』, ‘2019 다양성만화 제작지원사업’ 선정작

『갑자기 인기 짱』은 한국만화영상진흥원에서 지원하는 ‘2019 다양성만화 제작지원사업’ 선정작으로, 웹툰과 시의 만남을 시도한 새로운 기획이라는 점에서 작품성을 먼저 인정받았다. 안병현 작가는 이 책을 보는 이들이 지금의 기억을 조금 더 아름답고 즐겁게 간직하길 바라는 마음으로, 주옥같은 스무 시 한 편 한 편을, 이미 어른이 된 어린이가 시선을 낮추어 정성껏 그렸다고 말한다. 작가는 이를 위해 봉긋봉긋 머리의 흥 많은 조이를 주인공으로 삼아, 친구들과 함께 떠나는 매일의 설레는 모험을 펼쳐 놓았다. 그리고 이 모험 말미에는 재미있고 따뜻한 시 작품들이 함께한다. 웹툰과 시는 어색함 없이 그야말로 ‘찰떡’처럼 잘 어울린다.
숨바꼭질하다가 꼬리만 봐도 안다며 친구들을 찾아내는 화에서는 ‘자주 꽃 핀 건 파 보나 마나 자주 감자’라는 권태응의 시 「감자꽃」이 등장하고, 비 오는 날, 물감 놀이를 하다 이제 씻으라는 엄마의 말에 비누와 샴푸를 들고 밖으로 뛰어나가는 화에서는 ‘꽃잎은 세수 안 해도 이슬이 닦아 주니 좋겠다’는 서정숙의 시 「좋겠다」가 등장한다. 이 외에도 조이는 나무 아파트를 만들어 그곳에서 수영하고 불꽃놀이를 즐긴다. 배고플 땐 음식 뽑기 기계로 달려가 줄을 서기도 한다. 친구들을 끌어들이는 멋진 일을 매일매일 만드는 조이와 그에 딱 어울리는 멋진 시 작품을 어서 만나 보자.

시에 관심이 없는 어린이, 그리고 시를 멀리했던 우리 모두를 위한
맑게 반짝이는 마음을 지키게 해 줄 새로운 방식의 시 읽기

“동시집만 읽는 것보다 만화책 같은 동시집을 읽으니까 더 재미있었어요. 그리고 웃긴 장면이 나올 땐 정말 많이 웃었어요.”
“감정이 그림에 드러나서 웃기기도 하고 슬프기도 했어요. 저는 그냥 만화책만 좋아하는데 이 정도면 시도 읽을 만하다고 생각했어요.”
“애들 보여 주려고 샀는데, 유치하지 않아서 부모인 저도 정말 재미있게 봤어요.”
“학교 도서관에 꼭 필요한, 교사들에게 최고일 책!”

마음 시툰 시리즈를 먼저 읽은 어린이들과 학부모·교사들의 반응이다. 시를 친근하게 만나게 하는 징검다리가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기획한 책인 만큼 『갑자기 인기 짱』은 시에 관심이 없고 영상물 보기를 좋아하는 어린이들이나 자녀들에게 재미있으면서도 의미 있는 책을 읽히고 싶은 학부모들, 교육 현장에서 다양한 방식으로 학생들과 함께 시를 읽고 싶은 사람들에게 시를 읽는 재미있고 새로운 방법을 제시해 줄 것이다.

작가의 말
ㆍ안병현의 말

오늘의 일상이 훗날 추억으로 힘이 될 수 있기를

일상 속 반짝이는 찰나를 채집해 오랫동안 거르고, 빻고, 달이고, 잘 말려 활자로 구현하는 시인들의 마법 같은 글귀는 읽는 이의 마음에 스미고 기억을 환기시켜 세상을 좀 더 아름답게 볼 수 있는 방법을 알려 줍니다.
저 또한 이 책을 보는 이들이 지금의 기억을 조금 더 아름답고 즐겁게 간직하길 바라는 마음으로, 주옥같은 스무 시 한 편 한 편을, 이미 어른이 된 어린이가 시선을 낮추어 정성껏 그렸습니다.
시간을 견디어 먼 훗날에도 다시 생각나도록, 그렇게요.

ㆍ김용택의 말

꽃을 찾아 날아가는 나비들을 위하여

시 속에 갇혀 있던 나비가
그림 속으로 날아들어 갔어요.

그림 속에서 날던 나비가
내 손끝으로 날아와 앉았다가
꽃을 찾아 날아가요

나비를 따라가요
나비가 되어 나비를 따라가요
꽃을 찾아 따라가요

이 ‘어린이 마음 시툰’은
꽃을 찾는 어린 나비들에게

이 세상에 없는 놀라운
꽃밭을 보여 줄 것입니다.

그림작가
안병현
댓글쓰기
댓글보기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모든 그림들은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작가의 허락없이 일부 또는 전체를 변형, 복사하여 사용할 수 없습니다. 어떠한 경우에도 예외는 없습니다. 개인홈피나 블로그로 그림을 퍼갈 경우 법적인 조치로 대응하겠으니 한작품 한작품 작가의 저작권을 지켜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 양도계약을 하지 않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