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울보 붕어빵 글 : 이형진 그림 : 이형진 출판사 : 시공주니어 / 48쪽 발행일 : 2016-05-05

《울보 붕어빵》은 어릴 적 엄마의 흔적을 찾아 나서는 리리 이야기입니다. 울보 엄마와 똑 닮은 ‘울보 붕어빵’이 되고 싶지 않은 리리가 엄마의 어린 시절 모습을 찾아보고 이해하는 과정이 담겨 있습니다. 작품에는 사회적으로 크게 성공하거나 뛰어난 재능이 있는 특출한 엄마라서가 아니라 주어진 지금을 씩씩하게 살아내는 엄마라서, 그런 엄마를 닮아서 자랑스러워하는 리리의 기특한 모습이 그려집니다. 붕어빵이라는 평범한 소재로 리리의 성장 이야기를 풀어낸 작가의 남다른 시선이 돋보이는 작품입니다. 크고 묵직한 주제를 담았음에도 이야기는 가볍고 부담 없이 흘러갑니다. 작가 이형진의 투박하지만 감각적인 글과, 다양한 화면 구성과 강렬하지만 과하지 않은 색감은 색다른 그림 동화로서의 완성도를 보증합니다.

출판사 리뷰

엄마가 우리 엄마라서 참 다행이야!

“우리 딸은 누구를 닮았을까?”
“엄마 딸이니까 엄마 닮았지!”

신나는 소풍 날. 다른 아이들은 엄마와 함께인데, 리리는 혼자다. 엄마는 멀리 떨어져 살고, 할머니는 시장에 나가 나물을 팔아야 하기 때문에 아무도 오지 못했다. 리리는 바쁘다는 핑계로 자기를 자주 보러 오지 않는 엄마가 밉다. 그런 리리에게 어릴 적 울보였던 엄마를 똑 닮은 ‘울보 붕어빵’이라는 놀림이 기분 좋을 리 없다. 제일 좋아하는 붕어빵을 벽에 던져 버릴 만큼 리리는 속상하다. 이렇게 리리의 ‘엄마 흔적 찾기’가 시작된다. 그리고 엄마가 그린 그림과 일기, 할머니의 이야기를 통해 어린 시절의 엄마 모습을 알게 되면서 리리는 엄마를 닮아서 참 다행이라고 여긴다. 엄마가 좋은 직업을 가졌거나 돈이 많아서가 아니라, 달리기도 잘하고 만들기도 잘하고 남의 곤란한 비밀도 지켜 주는 ‘씩씩한’ 울보이기 때문이다. 엄마 아빠의 이혼으로 외할머니와 살게 된 리리도, 외지에서 돈을 벌어야 하는 엄마도 모든 것이 낯설고 힘들기는 마찬가지다. 하지만 지금을 씩씩하게 살아내는 엄마를 보며 그런 엄마를 닮은 ‘울보 붕어빵’인 리리도 힘을 얻고 성장해 간다.

엄마의 추억을 공유하고 이해하는 가치 있는 시간

아이에게 엄마는 마치 처음부터 어른인 것 같지만, 사실 그렇지 않다. 하지만 그것을 이해하는 아이가 얼마나 될까? 작품에서 리리는 엄마의 어린 시절로 돌아가 엄마 이름을 친근하게 부르며 함께 울고 웃는다. 엄마가 만든 이층집을 동네 언니들에게 빌려줬다가 돌려받지 못한 일에는 위로를 건네고, 언니들의 비밀을 지켜 주려 했던 엄마의 용기 있는 행동에는 격려를 아끼지 않는다. 리리가 알지 못했던 엄마의 어릴 적 모습을 추억하며 리리는 어른이 된 엄마도 이해하게 된다. 그림책 한 권을 읽는 짧은 시간 동안, 작품은 이 깊이와 이해를 아이의 눈높이로 들려준다. 그리고 리리와 함께 엄마의 흔적을 찾아 나선 독자들은 리리가 훌쩍 자란 만큼 생각의 깊이와 폭이 남달라진다.

소재의 매력을 한껏 끌어올린 그림

작가 이형진은 리리를 둘러싼 여러 가지 상황과 감정 들을 다양한 화면 구성과 다채로운 색감, 탄탄한 질감으로 표현해 낸다. 특히 붕어빵을 소재로 리리의 감정을 탁월하게 묘사하고, 구체적으로 형상화한 어릴 적 엄마의 모습을 이질감 없이 녹여내어, 작품의 주제를 더욱 극대화시킨다. 본문 중간에 진짜 어린아이가 그린 듯한 그림일기는 이야기의 중요 장치로 그 역할을 톡톡히 해낸다.

작품 내용

사람들은 리리가 엄마를 닮아 울보라며 ‘울보 붕어빵’이라고 놀린다. 안 그래도 할머니 집에 자기를 자주 보러 오지 않는 엄마가 미웠던 리리는 할머니가 사다 준 붕어빵을 툭 잘라 벽에 던지며 괜한 화풀이를 한다. 잠시 뒤, 리리는 벽에 묻은 팥 앙금을 닦다가 어릴 적 엄마가 그린 그림을 발견한다. 할머니가 예전에 준 사진에는 분명 이층집을 들고 환하게 웃고 있는데, 벽에 붙은 그림에는 이층집을 들고 엉엉 울고 있는 엄마. 뭔가 이상하다고 느낀 리리는 직접 확인해 보기로 한다. 그리고 마침내 엄마가 잘하는 게 많은 씩씩한 울보라는 사실을 알게 된 리리는 엄마를 똑 닮은 울보 붕어빵이라는 사실에 기뻐한다.

그림작가
이형진
댓글쓰기
댓글보기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모든 그림들은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작가의 허락없이 일부 또는 전체를 변형, 복사하여 사용할 수 없습니다. 어떠한 경우에도 예외는 없습니다. 개인홈피나 블로그로 그림을 퍼갈 경우 법적인 조치로 대응하겠으니 한작품 한작품 작가의 저작권을 지켜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 양도계약을 하지 않습니다.

맨위로